• 목표액 8,800,000원 중 113%
  • 9,970,000
  • 후원 마감
  • 178 명 후원
  • 이 후원함은 2020-11-28에 종료되었습니다.
  • 후원사업결과는 모금 종료 후 6개월 이내에 제출됩니다.
  • 후원마감

성소수자 에이즈 예방 센터인 종로 iSHAP 센터가 12년 6개월간의 낙원동 시대를 마감하고 인사동으로 이사를 하는데 그 비용이 부족해서 여러분의 도움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 후원함에 대하여

종로 iSHAP 센터 이사를 도와 주십시오.

 

iSHAP은 한국의 소외받는 남성 동성애자와 트랜스 여성의 에이즈 예방을 위해 2003년에 한국에이즈퇴치연맹이 질병관리청의 지원을 받아 설립한 단체입니다.

2003년 이태원에 있는 외국인 에이즈 예방 센터 구석에 책상 하나 달랑 놓고 사업을 시작했으며 2005년 서울 종로에 독립된 센터를 꾸몄습니다. 그러나 2008년에 iSHAP은 같은 건물을 사용하던 입주자들이 가진 동성애자와 에이즈에 대한 편견과 혐오로 인해 현재 위치인 낙원동으로 아무런 준비도 없이 이전을 했고 2014년에 소셜펀치를 통해 여러분들의 도움을 받아 리모델링을 한 바 있습니다.

2020년에 낙원동 건물이 헐리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iSHAP은 이사를 해야하는 상황을 맞이 했습니다. 그런데 이사를 준비하는 과정에서부터 큰 어려움이 시작되었습니다. 건물주와 입주자들의 성소수자 혐오로 인해 번번이 입주를 거절당해서 이사할 곳을 찾는데도 큰 어려움을 겪다가 인사동의 한 건물로 입주를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부족한 예산으로 인해 이사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iSHAP은 여러분의 도움을 절실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도움이 종로 iSHAP 센터가 한국 남성 동성애자와 트랜스 여성의 에이즈 예방, 홍보, 교육, 검진, 상담의 메카로 거듭나는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나아가 전 국민의 에이즈 예방에 큰 초석이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iSHAP

iSHAP

iSHAP(아이샵)은 사회적으로 소외되어 있는 남성 동성애자들의 에이즈 예방을 위해 한국에이즈퇴치연맹이 질병관리청의 지원을 받아 2003년에 개설한 단체로서 남성 동성애자와 트랜스 여성을 대상으로 에이즈 예방 홍보, 교육, 검진, 상담 등의 일을 하고 있습니다.

이 후원함 공유하기